ABOUT ME

-

Today
-
Yesterday
-
Total
-
  • [전달식] 생화보다 더 향기로운 "효드림 카네이션"
    센터소식/활동STORY 2020. 4. 28. 18:34

    오늘 양천구자원봉사센터 5층 강당에서는 孝-Dream 카네이션 전달식이 진행되었습니다!

     

    손까락봉사단이 제작한 카네이션을 지역 내 기관에 전달하는 자리이지요~

     

    손까락봉사단은 손가락으로 까무러치게 즐거움을 창조하는 봉사단으로

    2003년부터 어버이날을 위해 카네이션 봉사활동을 진행한 것을 계기로 활동을 시작한 봉사단체입니다.

    카네이션 외에도, 장바구니, 모자, 목도리, 생신꽃바구니 등

    지역사회에 도움이 필요한 분들에게 다양한 물품을 만들어 전달하고 있답니다 ^0^

     

     

    원래 효드림카네이션은 외부 기업이나 자원봉사단체, 개인봉사자분들과 함께 제작을 할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로 인하여 올해는 예정대로 진행하지 못하고 오직 손까락봉사단 선생님들만 활동하셨습니다.

     

    2월 18일 본격적인 효드림카네이션 활동을 시작하기 위해 모였던 간담회(양천구의 확진자가 나오기 전)

    2월 18일에 간담회를 진행하며 본격적인 효드림카네이션 활동을 진행하려 하였으나... 

     

    이 날만 모이고 그 다음부터는 모이는 활동을 진행할 수 없었네요 ㅠㅠ

     

    한 달 넘는 기간동안은 각자의 자택에서 카네이션을 만드시며 코로나19가 확산되지 않도록 주의하셨답니다.

     

    자택에서 카네이션을 만들고 계시는 손까락봉사단 선생님의 인증사진

    324일부터는 매주 화요일마다 센터에 나와 짧게 활동(손소독, 마스크착용, 사회적거리두기 적용)하시고,

     

    대부분의 활동은 재료를 수령하여 자택봉사활동으로 진행하였습니다.

     

    3월 말부터 매주 화요일마다 나와 잠깐잠깐 활동하고 재료만 수령해가신 손까락봉사단 선생님들

     

    (좌) 하트박스에 완성된 카네이션을 담는 손까락봉사단원 / (우) 손까락봉사단이 만든 카네이션 볼펜들

    그 덕분에 카네이션 브로치 뿐만 아니라 볼펜까지 총 1,900 여개를 제작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오늘, 관내 사회복지기관에 전달하는 자리를 마련했답니다! ^^

     

    (좌) 인사말을 전하는 손까락봉사단 양순진 회장 / (우) 인사말을 전하는 양천구자원봉사센터 함형호 센터장

    담당자가 따로 손까락봉사단 선생님들께 올해 효드림카네이션이 어떠셨는지 여쭤보니 

     

    "코로나19로 인해 자가격리 하면서 아무데도 가지 않고 집에만 있었는데

    카네이션 재료를 가지러 올 때만 잠깐 잠깐 나와서 단원들의 얼굴을 보고가고 하니 숨통이 트이는 기분이었다."

     

    "이번 코로나19로 인해 손까락봉사단원으로 있음에 감사함을 느꼈다.

    코로나19 중 할 수 있는 봉사활동이 드물었는데, 집에서 꾸준히 카네이션을 만들 수 있어서 좋았다."

     

    "아무것도 하지 않고 집에만 있었더라면 정말로 우울증이 왔을지도 모르겠다. 

    다행히도 집에서 카네이션을 만드는 소일거리가 있어 즐거운 마음으로 지낼 수 있었다" ... 등등

     

    여러 말씀을 해주셨답니다~ ㅎㅎ

     

    손까락봉사단과 카네이션 수령기관 담당자들의 단체사진

     

    손까락봉사단 선생님들이 만든 孝-Dream 카네이션이 관내 어르신들에게 향기로운 기쁨으로 전달되길 바랍니다 :)

     

    매년 예쁜 카네이션을 만들어주시는 손까락봉사단 선생님들 감사합니다♡

     

    댓글 0

Designed by Tistory.